미국 조기유학 개요

우선 미국의 중.고교의 교육제도를 살펴보면, 일반적으로 우리나라와 같이 초등학교 입학학년부터 에서 고등학교 졸업학년까지 12학년제(K-12)를 채택하고 있다. 초창기에는 고등학교가 4년인 8-4제도가 기본적이었으나 오늘날에는 중학교 제도를 도입해 6-3-3제도가 보편화 되어 있다. 인지도가 높은 사립학교들은 6-2-4제(1~6학년, 7~8학년, 9~12학년)를 유지하고는 있으나 기본적으로 Elementary Education과 Secondary Education으로 구분되어 있다.

공립학교는 K-12제도를 원칙으로 하며 학비는 무료이다. 초등학교 1학년 입학나이인 만 6세 이전(5세이하)의 어린이들은 K-12제도에서 유치부인 Kindergarten 에서 초등교육을 준비하며, 이를 Nursery School이라고도 부른다. 12학년을 마치게 되면 대학입학자격이 주어지게 되는데, 학생들은 고등학교과정(Senior High School Year: 11-12학년)에서 대학진학을 준비할 것인지, 아니면 전문기술분야로 나아갈 것인지를 결정하게 되며 이에 따라 필요한 수업을 수강하게 된다.

각 고등학교의 교육체제는 대학진학을 목표로 하거나 전문기술분야의 진출을 위한 학생들을 위하여 다양하게 커리큘럼이 잘 구성되어 있다. 그렇지만 대학진학과정을 선택하든지 또는 직업교육과정을 선태하더라도 이에 대한 학생들이 필수적으로 수강해야 할 과목이나 졸업조건은 같다.

  • 미국 조기유학 장점
  • 학교 선택시 고려사항
  • SAT 성적별 학교순위
  • 사립학교 교과과정

  미국 조기유학의 장점

• 폭넓은 학교 선택 및 우수한 교육환경

다민족 복합 문화를 추구하는 나라 미국은, 인간생활의 가장 주요 부문인 사회, 문화, 교육면에서 기본적인 인프라가 잘 구축되어 있다고 할 수 있다. 특히, 교육면에서 실용 직업교육과 연구 및 깊은 학문교육에 대한 뚜혓한 분류와 이들 교육기관들에 대한 주정부의 지원과 육성이 적극적이어서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각자의 특기와 적성을 최대한 살려 사회에 일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고 있다.

미국 사립학교는, 크게 초등부에서 중등교육까지 제공하는 Junior School, 대학진학 준비과정인 9학년부터 12학년까지 제공하는 Prep School로 나눌 수 있는데, 각 학교들의 재단 형태도 지역을 기반으로 한 학교, 특정 종교재단을 기반으로 설립된 학교, 특수 교육을 목적으로 설립된 학교 및 과학이나 예체능 분야의 인재들을 양성하는 분야별 전문 고등학교들로 이루어져 있다. 각 학교들은 획일된 교육을 탈피하여 설립 취지에 맞춰, 다양하고 창의적인 교육 커리큘럼을 제공함으로써, 학생들이 선호하는 학교를 선택하여 자신의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마련하고 있다.

• 전인교육을 기본으로 다양한 엑티비티 제공

국내의 일반적인 성적을 중심으로 교육하는 환경과는 달리, 미국의 학교들은 학생들이 자신이 속한 사회나 커뮤니티의 한 구성원으로서 성장하도록 기초 학문인 인문학 교육에 중심을 두고 있으며, 이러한 기초적 지적 소양을 통해 구성원으로서의 역할을 고민하고 이바지 할 수 있는 내적인 자신의 이미지를 형상화하도록 하고 있다. 또한, 방학기간에는 지역 자원봉사나 해외 Exchange Programs 를 통한 사회적 안목과 시야를 넓힐 수 있도록 하고 있고, 학기중에는 학생들의 장점과 특기를 살릴 수 있도록 필수과목과 연계 혹은 독립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엑티비티를 제공하고 있다. 이러한 엑티비티는, 영어, 수학, 사회, 과학, 음악, 예술, 체육 등의 모든 분야에 걸쳐 제공되고 있으며, 경시대회, 토론, 글로벌 리더쉽 등도 포함되어 있다.

• 글로벌 시대에 맞는 글로벌 네트워트 형성

미국 중고등학교에서는, 의무적으로 제2외국어를 학습해야만 하는데, 이는 단지 타 언어를 습득한다는 점보다 타 문화에 대한 이해, 사고, 세계를 바라보는 관점의 폭을 넓힐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된다. 이렇듯 다민족 문화를 지향하는 미국에서 교육을 받기 위해, 전세계적으로 많은 국가에서 미국의 초.중.고등학교를 비롯하여 대학교에 진학하고 있어, 자국내 학교를 졸업한 동문 중심의 문화가 점점 의미를 잃어가고 있다. 한국 또한 개인의 전문성과 역량이 사회나 조직구성의 우선 순위로 변모하고 있으며, 교육 선진국인 미국에서의 성공적인 교육 경험은, 졸업후 국내 뿐만 아니라 글로벌 사회에서도 이미 영향력을 지닌 동문 네트워크에 자신이 포함되어 있음을 의미한다. 또한, 미국내 한인 이민자수가 2008년에는 7위에 랭크될 정도로, 한인 1세 인구가 지난 30년간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으며, 미국내에서 차지하고 있는 한인들의 각 분야별 영향력도 커지고 있다. 이렇듯 갈수록 변화되고 있는 글로벌 환경속에서, 미국에서의 성공적인 유학은 자신의 경쟁력이 한층 업그레이드 되고, 더불어 규모가 커지는 글로벌 네트워크의 구성원으로서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고 할 수 있다.

  학교 선택시 고려사항

유학생들에게 사립학교는, 보통 기숙사 시설이 포함되어 있는 보딩스쿨(Boarding School) 이라 할 수 있으며, 미국에 약 1,300 여개가 있다. 이 학교들은 기숙사 시설을 갖추어져 있고, 현지 일반사립고등학교 협회(The National Association of Independent Schools)에 등록된 학교만 해도 242개가 된다. 이러한 사립학교들은, 학교의 수만큼이나 그 특성도 다양하다. 이를테면, 대학교 진학 프로그램에 큰 비중을 두는 학교가 있는 반면, 자연친화에 치우친 학교, 학습발달이 부진한 어린이를 위한 특수 아동학교, 예술교육, 체육특기생을 위한 교육 등에 중점을 둔 학교 등 ... 매우 다양하다.

기숙사가 있는 사립학교의 공통점은, 학생들이 캠퍼스에 기거하므로 학생과 학생, 학생과 교사사이의 유대가 매우 강하며, 규율이 엄격하다는 점이다. 대부분의 학교들이 대도시에서 떨어진 조용한 소도시에 위치해 있는데, 이는 생활의 영역이 좁다는 면에서는 불편하지만, 가족적인 분위기, 학습하기에 좋은 자연환경, 소규모의 클래스등의 면에서는 장차 진학하게 될 대학준비를 위해서는, 훨씬 더 유리한 조건을 갖추고 있다. 일반적으로 보딩스쿨은, 연간 학비가 대개 U$ 35,000 이상이며, 기숙사비까지 포함하면 약 $ 50,000 이 넘게 된다.

대부분의 명문 사립학교들은, 입학 지원자들에게 SSAT(Secondary School Admission Test)나 ISEE(Independent School Entrance Exam)을 요구하고 있다. 또한, 9월학기의 입학신청 마감일이 1월~2월사이에 마감되기 때문에, 적어도 전년도 12월이나 당해 1월에는 이러한 시험을 치러야 한다.

입학마감이 지난후 신청하려면, 학교선택의 폭이 좁아짐으로 미리 수속을 준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신청전에 외국인 학생이나 영어의 숙련도가 모자라는 학생들은 TOEFL을 치러야 하는지, 학교에 ESL Program이 있는지를 사전에 알아 보아야 한다. 전국사립학교협회에 등록된 240 여개 보딩스클 중에 ESL Program을 제공하는 학교는 167 여개 학교이며, Post Graduate(PG) Program을 제공하는 학교는 약 120 여개 학교이다.

• 학교 교육환경, 규모 및 시설

보통 미국의 사립학교는, 전체 학생수가 100~300 명인데 비해, 공립학교는 약 1,000 명정도이다. 따라서 사립학교는, 청소년들에게 보다 폭넓은 학습및 활동영역에 참여할 기회를 제공하여 자신감과 독립성을 길러줄 수 있다고 할 수 있다. 공립보다 비싼 학비를 지불하는 만큼, 소규모 클래스 정원 뿐만 아니라 교사들의 수준이나 기초과학 관련 실습과 환경 등의 전반적인 환경이 잘 되어 있다.

• 학교의 성격

학교가 남녀 공학인지 아니면 남학교/여학교 인지 먼저 살펴 봐야 한다. 이는 정서상 가장 예민하고 감정이 풍부한 청소년들의 자신감, 성숙도, 사회적인 욕구, 주체성, 독립상, 이중교육, 심리적인 안정 등에서 영향을 줄 수 있으며, 여러 가지면에서 남녀공학인 경우가 좋다고 할 수 있다. 또한, 사립학교는 종교재단의 학교가 많기 때문에, 이에 대한 사전 정보를 파악하고 지원하는 것이 좋다.

• 기숙사 형태

7-day Boarding 인지를 확인해야 한다. 특히, 7학년~8학년에 입학하고자 할 경우는, 기숙사를 제공하는 학교가 상당히 제한되어 있으므로 사전에 철저한 점검이 필요하다. 기숙사 생활은 사감선생님의 감독이 24시간 유지되어 있어서 안정적인 편이라 할 수 있다. 기숙사는 대개 추수감사절에 10일간, 크리스마스에 20일간, 부활절에 10일간 그리고 여름방학에 약 3개월간 운영을 하지 않기 때문에 방학중 기숙사 운영여부를 확인하고, 그렇지 않은 경우는 Homestay 나 친척집, 학교 선생님집등 머물곳을 정해 두어야 한다.

• 학생과 교사 비율 및 한국 유학생 비율

한 학급의 규모도 25명이하의 소규모가 교육의 질을 높이기 때문에, 교사와 학생간의 비율이 낮을수록 좋다고 할 수 있다. 또한, 한국 유학생의 분포도가 평균 이상으로 많은지의 여부도 확인할 필요가 있다. 물론 한국 재학생수가 적을수록 빨리 영어를 익히고 학습향상에 도움이 되는 것이 사실이나, 너무 적은 경우도 반대로 적응하기가 힘든 경우가 있다. 처음에는 한국학생도 약간 있으면서 ESL도 있고, 학생의 수준에 맞는 학교를 선택한 다음, 성공적으로 적응이 되면, 한국 재학생이 적고 나은 학교로 선택해서 옮기는 것도 바람직하다고 할 수 있다.

• 과외 활동 프로그램의 종류 및 ESL 개설 여부

미국의 과외활동은 매우 중요한데, 체육 및 예술활동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한 학교를 찾는 것이 바람직하다. 왜냐하면, 이러한 과외활동을 통하여 개인과 단체의 조화로운 인격형성에 크게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또한, 미국 현지의 학생들과 함께 수강하기에 다소 무리인 과목들도 있을 경우를 고려하여, ESL 과정이 개설되어 있는지의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 SAT 평균성적 & 대학 진학률

지원하고자 하는 학교 졸업생들의 대학진학률을 확인하고, 그 학교의 평균 SAT시험 성적을 체크해야 한다. 이는 학교의 교육과정 및 대학진학률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으므로 중요한 요인이라 할 수 있다.

• 유학 비용

미국 사립학교에서 유학하는 것은, 상대적으로 많은 비용적 투자를 요구한다. 보통 상위 200여개 보딩스쿨은 연간 학비와 기숙사비를 포함하여 약 $ 50,000 이상이 소요되며, 추가로 의료보험비, 교재비, 특별활동비, 학교시설 이용비, 개인 용돈 등의 비용이 소요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종교재단에서 운영하는 기숙학교들은 연간 약 $ 20,000~25,000 가량이 소요되는 학교들도 있어, 경제적 여건과 자신의 재능을 잘 살려 줄 수 있는 학교 조건이 맞는다면, 최선의 선택으로 성공적인 유학생활을 만들 수 있다.

  SAT 성적별 학교순위

미국 고등학교 졸업생들의 평균 SAT 성적이 반드시 그 학교의 교육수준을 대변한다고 할 수는 없으나, 유학생들의 입장에서는 미국에 유학하는 궁극적인 목적이 자신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많은 비용을 치르고 교육을 받는 만큼, 졸업후 미국을 비롯한 다른 국가의 대학교로 입학시, SAT 성적이 가장 먼저 고려되는 점을 염두에 둔다면 학교를 선택할 때에 지원을 희망하는 학교의 SAT 성적을 참고해야만 한다. 특히, SAT Critical Reasoning 영역은, 어떤 사교육을 통해서 단기간에 좋은 점수를 확보할 수 있는 성격의 시험이 아니기 때문에, 정규 학년 교과과정에서 비판적 사고와 추론을 전개하고 이를 학생들의 독창적인 의견을 개진하는 교육방식의 학교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아래는 지난 해 각 학교들의 졸업생들의 평균 성적을 기준으로 상위 50개 학교를 정리하였으며, 그 아래의 순위테이블에 리스된 학교들은 순위의 의미가 사실상 없는 좋은 사립학교들이다.

• SAT 평균 성적 상위 50위 순위

• SAT 평균 성적 상위 50위부터 알파벳 순서 리스트

  중학교 교과과정 (Junior High School/Middle School)

미국의 중학교는 대개 Junior High School 또는 Middle School이라 불리는데, 우리나라의 중학교과정과는 달리 우리나라의 중학교 1~2학년에 해당하는 Grade 7~8(7~8학년)의 과정만 둔 학교들이 대부분이다. 학교에 따라 Grade 9(9학년)까지 둔 학교들도 많은데, 이 경우 9 학년은 첫째학년인 Freshman으로 취급된다.

• 수강과목은 영어, 수학, 사회, 과학, 체육등의 주요학과목 이외에도 제 3외국어와 그 밖의 선택과목들을 지도하고 있다. 선택과목은 실기를 다루는 음악, 예술분야등이 있다. 특히, 음악이나 예술분야등 특정분야에 소질이 있어 진학을 원하는 학생들은 예술전문 중.고등학교를 지원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그 밖에 기술및 공업분야, 불어, 독어, 스페인어, 일어, 중국어등의 제 3 외국어를 선택할 수 있다.

• 강의는 우리나라의 대학에서 처럼 학생들 각자가 수강 신청한 과목의 강의실로 시간마다 옮겨 다니면서 강의를 받게 된다. 그리고 Homeroom이라는 것이 있어 학급이 편성되어 있다는 점이 또한 다르다. 담임교사(Homeroom Teacher)는 학급에 편성된 각 학생들의 성적 및 생활지도를 전담하나, 실제로는 학교의 어떤 지침을 학급생들에게 전달하는 정도의 역할만 한다고 할 수 있다.

  고등학교 교과과정 (High School/Upper School/Prep School)

미국 중등교육의 가장 핵심적인 과정으로서 성인교육의 시발점으로 여겨지고 있다. 대학진학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을 위하여 각 분야별로 많은 과정들을 개설해 두고, 미비한 경우는 타 학교와 연결해서 수강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대학진학에 중점을 두는 학교들을 College Preparatory School (대학진학 예비학교)라고 칭하며, 대부분의 사립 고등학교들은 이러한 학교들이다. 또한 특별프로그램으로서 ESL과정과 AP(Advanced Placement) 과정, Summer Program과정을 개설해 학생들이 보다 효율적이고 지향적인 학구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필수 교과과목

① English (영어) : 영작문, 문법, 영미문학등을 포함
② Mathematics (수학) ; Algebra, Geometry, Numeric Analysis, Calculus 등
③ Science (과학) : Physical Science, Earth Science, Astronomy, Biology, Chemistry, Physics, Ecology, Science Research, Marine Biology 등
④ Social Studies (사회분야) : Social Science, American History & politics, American Constitutional Law, International Relations, European History, Criminal Justices, Economics 등
⑤ Arts (예술분야) : Fine Arts, Applied Arts, Ceramics, Photography, Architecture, Design 등
⑥ Music (음악) : Applied Music, Concert Band, Choir, Ochestra, Music Appreciation 등
⑦ Physical Education (체육)
⑧ Drama (드라마) : Acting, Stage Design & Lighting, Editing, Dance, Theater Workshop 등
⑨ Business Education (비즈니스 교육) : Marketing, Finance, Advertising, Introduction to Business, Business & Consumer Mathematics 등
⑩ Computer (컴퓨터) : Computer Programming, Applied Computer Science 등

모든 과목에는 난이도별 단계가 나뉘어 있으며, "Regular" 또는 "Honor/Gifted" 로 구분되고 있다. 높은 수준의 강의을 수강하고 싶은 학생은, AP과목을 신청하여 대학 입학전 관련 전공에 대한 교양과목의 학점을 대학 입학전에 취득 할 수 있다. 학생들이 과목을 선택할 때의 필요한 과목과 수준은, 교내의 담당 카운슬링 가디언스 (Counselling Guardance/Counsellor)와 상담을 통하여 결정하게 된다.